Oops! It appears that you have disabled your Javascript. In order for you to see this page as it is meant to appear, we ask that you please re-enable your Javascript!

접니다 영화 자막 만드는 남자, 영화번역가 황석희 : 네이버 매거진캐스트

접니다 영화 자막 만드는 남자, 영화번역가 황석희 : 네이버 매거진캐스트

 

한 해를 기억하는 방법에 대해 묻고 싶다. 누군가는 개인의 굵직굵직한 사건들로 그해를 기억할 것이고, 또 다른 누군가는 응원하는 야구 구단의 성적으로 기억할지도 모르겠다. 그런데 이런 방법도 한 해를 기억하는 좋은 방법이 될 수 있을 것 같다. 그것은 영화 기억법. ‘2009년은 [다크 나이트]가 개봉한 해였지, 2016년엔 [곡성]을 봤네’처럼 관람 영화를 기점으로 한 해를 기억하는 것도 꽤 좋은 방법이 아닌가 싶다. 그렇게 줄지어 몇 년을

Source: 접니다 영화 자막 만드는 남자, 영화번역가 황석희 : 네이버 매거진캐스트

Tags: